[ㅅ(시옷)]
성시경
●●●

얼마전 부터 꾸준하게 무언가 방송에 나와서 얼굴을 비추고 가수보단 그냥 방송인 성시경인척. 말하는걸 상당히 좋아하지만 수다스럽다는 말은 듣기 싫어하고, 연예인치고 상당한 반골기질과 독특한 말투를 가진… 누군가는 기다렸을 정규앨범은 역시 질보다는 양. 요즘에 무엇이 트렌드인지 알만한데도 그냥 발라드다. 인기가수가 아닌 그냥 노래부르는 게 좋다니까, 그 생각 충분히 이해할 수 있을 것 같음. 끝내 트렌디한 타이틀곡과 아이유의 듀엣곡은 포기를 못한 채 넣고 말았네.

One Comment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