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XT EPISODE,
AKMU(악뮤)
●●●

난 악뮤의 음악보다는 이찬혁, 이수현이라는 컨텐츠가 더 재미나다. 이제껏 흔하게 듣지 못했던 음악을 하고 있고, 그 움직임을 선배, 후배들이 상당히 리스펙 하는 것 같다. 수현이의 트렌디하고 트렌디한 감성도 찬혁이의 진화하는 신비한 감성은 대체 어디까지 갈 것인지 궁금하긴 하다. 이들의 앨범에 저런 피처링이 가능하다는 것 만으로도 이미 악뮤는 상상 그 이상이다.

One Comment

답글 남기기